티스토리 뷰

외모는 파트너 선택의 초기 단계에 있어서 최상위 기준들 중의 하나이다(사실, ' 중의 하나' 빼는 것이 현실적이라고 생각하지만!)  문제는 Barrier 쉽게 넘지 못하는 사람들이 많다는 것이다.


" 사람은 좋은데 얼굴이 너무 !" ( 이야기 아님)
"
남자는 평소에도 쪼그려 뛰기를 하는거지?"
"
여자는 코로 숨을 수는 있는거야?"
"
사람은 눈을 집에다 놓고 온거야?"


많은 사람들이 자신이 만든 우리에 자신을 가두어 놓고 우리 밖으로 지나가는 이성들에게 점수를 매기는 우스꽝스러운 광경을 목격하게 된다. 놀라운 것은 많은 사람들이 평생 우리에 갖혀서 살아간다는 것이다. ( 옆에 동반자가 있음에도 불구하고!) 그래서 조심스럽게 이런 접근 방식을 제안해 본다.


이성의 외모를 판단하는 1 기준!

내가 상대방에게 이쁘다(혹은 잘생겼다) 이야기 했을 , 진담으로 받아들일 있는가?


결국 중요한 것은 자존감과 자신감이다. 스스로 상처를 극복하고 콤플렉스를 이겨낸 사람이야 말로 여러분들이 매달려야 진정한 미남, 미녀인 것을 기억하라!


끝.

댓글
댓글쓰기 폼